계란요리

세계의 계란요리부터 단체급식 레시피까지!
에그로가 추천하는 맛과 영양 모두를 갖춘 계란 레시피를 만나보세요.

맛집 추천

부드러운 계란의 유혹, ‘코코이찌방야’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
2014-09-15 11:30
조회
45
인쇄

계란요리의 대명사인 오므라이스(오믈렛)는 남녀노소 누구에게나 사랑받는 음식 중 하나다. 이 요리에 인도식 카레도 아니고 한국에서 즐겨먹는 카레도 아닌 일본식 카레가 만나면 어떤 맛이 느껴질까? 카레뿐만 아니라 계란 요리까지 즐길 수 있는 ‘코코이찌방야’는 일본에서 현해탄을 건너 한국으로 상륙했으며, 최근 입소문을 타고 인기를 끌고 있는 맛집이다. 신세대 감각에 맞는 퓨전 스타일의 요리와 손님이 직접 메뉴를 정하고 만들어 먹을 수 있는 ‘재미’가 있는 서울 코코이지방야 대학로점을 찾았다.

부드러운 계란의 유혹, ‘코코이찌방야’.jpg


‘가정적’인 맛 추구하는 코코이찌방야
카레전문점인 코코이찌방야는 1978년 처음 일본에서 문을 열었다. 나고야시의 교외에서 작은 음식점을 운영하는 부부가 주민들에게 집에서 만들어 먹는 것과 같은 가정적인 맛의 카레를 제공해 인기를 끌면서 다음 해 ‘여기 카레가 제일 맛있다’, ‘카레라면 여기가 제일 이다’라는 의미를 담은 카레전문점 ‘코코이찌방야’가 문을 열게 되었다.
창업 초기부터 ‘고객 감사’를 바탕으로 ‘가정적인 맛의 카레’, ‘안전한 식품’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한 결과 일본에만 1,130여 개가 넘는 점포가 개설되었고, 이제는 일본 어디에 가더라도 코코이찌방야를 찾을 수 있는 명소가 되었다. 한국에는 2008년에 처음 건너와 현재 19개 지점에서 최상의 서비스로 고객에게 다가가려고 노력하고 있다.

‘나만의 메뉴’ 만들어 먹는 재미가 가득
코코이지방야의 가장 큰 특징 중 하나는 먹고 싶은 메뉴를 토핑의 종류는 물론 밥의 양, 카레의 매운 정도까지 선택해 만들어 먹을 수 있다는 것이다. 나만의 메뉴는 메뉴판을 보고 취향 따라, 입맛 따라 선택하면 되는데, 만드는 방법은 먼저 밥의 양을 조절한(200~600g) 후 소고기에서부터 야채, 해산물까지 다양하고 맛있는 카레를 고르면 된다.
이어 순한 맛, 보통, 조금 매운맛, 매운맛의 한계(1~3), 매운맛의 절정(4~5), 매운맛과의 한판 승부(6~10)까지 총 12단계 나누어진 카레의 매운 정도을 선택하면 된다. 마지막으로 소시지, 오징어링, 알새우, 로스까스 등의 토핑을 골라 카레에 얹으면 푸짐하고 맛있는 나만의 메뉴가 완성 된다. 여기에 2,000원을 추가하면 메인 음식이 나오기 전에 음료와 미니 샐러드를 제공한다. 이 집 카레는 음식에 풍미를 더해 식욕을 촉진시키는 향신료(스파이스)와 신선한 야채를 진한 소고기 육수에 넣고 장시간 끓여낸 후 다시 4일간 저온 숙성시키는 독자적인 제조비법으로 깊고 색다른 맛의 카레를 즐길 수 있다. 또한 건강에 좋은 20종 이상의 천연 향신료를 혼합해 제조하기 때문에 카레 특유의 짙은 색을 띠는 것이 특징이다.

카레와 오므라이스가 만나면 어떤 맛일까?
코코이지방야의 대표적인 메뉴는 ‘코코돈카츠카레’로, 바삭한 튀김옷의 고소함과 부드러운 육즙의 풍부함, 통통한 등심살이 입안에서 사르르 녹는 느낌을 준다. 두툼하게 올라간 돈까스의 껍질은 바삭하고 속은 두툼하며 꽉 찬 맛이 일품이다. 메인 메뉴에 버금가는 메뉴는 계란요리에서 항상 빠지지 않는 오므라이스이다. 이 집 오므라이스는 밥에서부터 일반적인 맛과 차이가 난다. 대개 오므라이스는 야채나 다진 고기, 햄 등과 함께 볶아낸 볶음밥을 베이스로 만들어내지만 이 집은 고슬고슬한 밥을 그대로 이용하며, 계란 지단을 덮어 완성된 오므라이스에 카레가 첨가되고, 토핑으로 치킨이나 로스까스 등이 올려지기도 한다. 특히 밥을 덮고 있는 계란 지단은 카레와 밥이 섞이지 않는 역할을 하기 때문에 시각적으로도 조화를 이루는 모습이다.
부드러운 계란과 카레가 만나 어디서도 느끼지 못한 새롭고 이색적인 맛을 내는 오므라이스 메뉴는 카레아게오무, 로스까스오무, 비프오무, 토마토 아스파라거스오무, 버섯크림오무, 치킨크림오무, 완숙토마토하야시오무 하이라이스 등이 있다. 특히 카라아게오무는 카레를 비벼낸 밥에 계란과 치킨을 얹어 먹는 맛이 일품이고, 버섯크림오무는 버섯과 크림이 계란과 조화를 이루어 고소한 맛이 일품이다.


다양한 메뉴, 가족과 외식하기 좋은 곳코코이찌방야는 육류, 야채, 해산물을 재료로 많은 카레요리를 선보이고 있지만, 이외에도 다양한 메뉴들이 입맛을 자극한다. 나폴리탄, 와후버섯, 씨푸드크림 등의 파스타에서부터 참치나 콘, 베이컨, 치킨 등이 첨가된 샐러드 그리고 닭과 감자를 튀겨낸 카라아게콤보, 파리파리치킨콤보까지 선택의 폭이 넓어 가족단위 외식이나 만남의 장소로 좋다. 또한 아이가 있는 부모를 위해 저렴한 어린이세트도 준비되어 있으며, 무엇보다 매장의 조용한 분위기와 어울리는 종업원들의 친절함 때문에 다른 체인점보다 편안하게 음식을 즐길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전체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