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란정보

최고급 단백질 계란! 계란의 영양적 가치와 미용 정보 등
계란에 대한 다양한 알짜 정보를 확인해 보세요.

일반지식

“밥상 위 계란 하나도 나눌 수 있습니다”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
2016-09-13 12:17
조회
47
인쇄

8월의크리스마스.jpg





겨울철에 집중된 기부에서 나아가 여름철 신선식품 기부가 새로운 기부 문화로 자리 잡아야 한다는 필요성이 제기되고 있다.



우리나라 신선식품 기부의 현실은 이제 막 발을 뗀 걸음마 수준이다. 대부분 ‘기부’하면 추운 겨울, 자선냄비, 소외된 이웃을 떠올린다. 겨울철에 집중된 기부활동으로 실제 필요한 영양공급보다는 유통기한이 길고 당장의 생계를 유지할 수 있는 라면, 김치, 쌀 중심의 가공식품 위주로 이뤄지고 있다.



통계청 나눔실태보고에 따르면 2014년 기준 대한민국 기부 총액 12조 4,900억원 중 식품 기부(가공품 포함)가 1,500억원(1.2%), 그 중 순수 신선식품 기부가 1억 2,000만원으로 전체 기부 금액 중 불과 0.001%에 지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기초수급대상자 대상 보건복지부 노인 실태조사 결과 65세 이상 노인 빈곤률이 48.1%, 영양결핍이 49%를 차지할 만큼 현재의 기부는 영양공급이 아닌 생계지원의 형태를 띄고 있다. 실제로 수혜자들의 상황을 살펴보면 75세 이상 노인층의 44%가 평균 필요량 미만의 단백질을 섭취하고 있어 단백질이 부족한 상태로 조사됐다. 계란은 취약계층의 영양 불균형 문제를 해소해줄 수 있는 최고의 영양식품이다.



이러한 기부실태의 한계를 극복하고자 계란자조금관리위원회(위원장 안영기)는 저렴하면서도 최고의 영양공급이 가능한 계란의 기부문화 정착을 위해 8월의 크리스마스 콘서트를 열고 관람객들을 대상으로 기부 받은 계란을 이웃에 전달했다고 1일 밝혔다.

8월의크리스마스글1.jpg

8월의크리스마스글2.jpg